보도자료
GYEONGNAM CULTURE AND ARTS FOUNDATION

올해 「영호남 명무명창전」은 TV 방송으로 즐겨요!

페이지 정보

댓글 0건 조회 51회 작성일 20-11-19 16:36

본문

코로나19 극복 특집 소통의 몸짓, 희망의 울림

올해 영호남 명무명창전은 TV 방송으로 즐겨요!

진주성 풍광과 어울려 특별한 멋 선사 1121~22서경방송에서 송출

1소통의 몸짓’ 1121() 12, 1930

2희망의 울림’ 1122() 1310, 1930

연내 한국국악방송’, 아르떼TV, 진흥원 유튜브를 통해서도 송출 예정

 

춤과 소리가 하나로 어울리는 영호남 명무명창전이 올해는 TV 방송으로 전 국민을 찾아간다.

 

경남문화예술진흥원(이하 진흥원’)은 코로나 확산 방지에 동참하면서 침체에 빠진 전통공연 예술인을 돕기 위해 실내 공연장을 벗어나 922~23일 양일간 진주성 야외무대에서 무관중 공연으로 진행하고, 촬영영상을 1121일부터 TV방송과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전국에 송출할 예정이다.

 

영호남 명무명창전은 진흥원이 자체 기획하는 전통공연으로 올해로 3회째를 맞는다. 올해는 코로나 19 극복 특집-소통의 몸짓, 희망의 울림이란 주제 아래 영호남 8개의 무형문화재가 빼어난 풍광과 역사를 간직한 진주성 촉석루를 무대로 삼아 방송 콘텐츠 활용을 전제로 무관중으로 펼쳐졌다는 점에서 새로운 시도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이번 공연 영상에는 전통공연을 이해하기 쉽게 대사와 인터뷰 내용이 자막을 통해 전달되도록 하였고, 드론으로 촬영한 진주성의 멋진 가을 풍광과 함께 이 시대 명무명창들의 코로나19 극복 응원 메시지도 담았다.

 

공연은 1~2부로 나뉘며, 1부는 소통의 몸짓이라는 주제로 진주검무’(진주검무보존회), 신관용류 가야금산조&병창’(신관용류가여금산조보존회), ‘진주오광대’(진주오광대보존회), ‘밀양아리랑’(감내게줄당기기보존회)로 구성하였다.

2부는 희망의 울림으로 판소리 적벽가’(적벽가 예능보유자 송순섭), ‘진주포구락무’(진주포구락무보존회), ‘동래학춤’(동래학춤보존회), ‘진도강강술래’(진도강강술래보존회)로 총 8개의 프로그램으로 구성하였다.

 

공연 1소통의 몸짓1121() 12시와 1930, 2희망의 울림1122() 1310, 1930분 서경방송으로 송출된다.

또한 연내 한국국악방송, 아르떼 TV를 통해서도 전국에 송출되고, 진흥원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서도 송출할 계획이다.

 

진흥원 김우태 문화예술본부장은 올해는 코로나로 인해 영남의 춤과 호남의 소리가 실내 공연장을 벗어나 유서 깊은 진주성 야외무대에서 공연을 펼치게 됐다, “실제 공연실황을 많은 분들과 함께하지 못해 아쉬웠지만 오히려 TV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전국의 많은 국민들과 만날 수 있게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문화예술본부 지역문화팀 허지현 차장(055-230-8712)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50248) 경남 합천군 덕곡면 학리1길 58 (경남문화예술진흥원)
  • 대표전화 : 055) 230-8600 (문화누리카드·생활문화 8710 예술지원 8720 예술인복지 8730 문화예술교육 8740 콘텐츠 8800)
  • 팩스 : 055) 230-8699
  • Copyright© GYEONGNAM FOUNDATION FOR ART CULTURE. All Rights Reserved
카카오톡